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중국노선 사드 보복 이후 1년 만에 14% 증가…"완전한 회복세는 아냐"

대구ㆍ청주공항 여전히 30~40% 감소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 이후 1년 만에 중국노선이 전년동월대비 상승세로 전환했다. 하지만 사드 보복 이전에 비해 아직도 14% 정도 낮은 수준이고 대구ㆍ청주공항에 30~40% 정도 중국노선이 감소한 상황이라 아직 완전한 회복세는 아닌 것으로 분석된다.

27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2018년 3월 항공운송시장 동향'에 따르면 3월 항공여객은 전년동월대비 12.6% 증가한 958만 명을 기록했다. 특히 국제선 여객은 원화강세로 인한 내국인 여행수요 상승과 중국ㆍ일본ㆍ대만 외국인 증가 등으로 전년동월대비 17% 성장한 710만 명을 나타냈다.

특히 중국노선에서 중국의 한국행 단체여행 판매 제한이 시작된 지난해 3월 이후 1년 만에 전년동월대비 10.4% 증가하면서 사드 보복이 해빙기를 맞았다는 분석이 나온다. 제주공항도 13개월 만에 전년동월대비 41% 증가했고 무안공항에 3월 중국 정기노선 4편이 운항을 재개했다.

다만 대구, 청주공항은 중국노선 여객이 감소하면서 각각 36.1%, 48.8% 감소해 아직까지 완전한 회복은 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항공사별로는 저비용항공사(LCC)가 전년동월대비 34.9% 증가하면서 대형항공사 대비 분담률이 28.9%까지 늘어났다.

항공화물은 무선통신기기 물동량 부진으로 순화물은 하락했으나 국제여객 증가에 의한 수화물 증가로 전년동월대비 3.2% 성장한 38만 8000톤을 나타냈다.

국토부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의 안정적인 운영과 중국노선 회복세, 봄맞이 국내외 여행수요 증가 등으로 항공여객 성장세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152,000
    • -3.11%
    • 이더리움
    • 284,500
    • -6.53%
    • 리플
    • 445
    • -5.91%
    • 라이트코인
    • 104,000
    • -4.05%
    • 이오스
    • 7,055
    • -5.36%
    • 비트코인 캐시
    • 458,800
    • -5.63%
    • 스텔라루멘
    • 156
    • -7.14%
    • 트론
    • 30.5
    • -4.98%
    • 에이다
    • 98.1
    • -5.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200
    • -5.19%
    • 모네로
    • 98,550
    • -6.05%
    • 대시
    • 179,200
    • -9.08%
    • 이더리움 클래식
    • 8,150
    • -7.01%
    • 93.3
    • -7.62%
    • 제트캐시
    • 82,700
    • -6.86%
    • 비체인
    • 8.37
    • -7.92%
    • 웨이브
    • 2,905
    • -7.54%
    • 베이직어텐션토큰
    • 420
    • -7.28%
    • 비트코인 골드
    • 25,520
    • -7.3%
    • 퀀텀
    • 3,417
    • -7.79%
    • 오미세고
    • 2,222
    • -9.41%
    • 체인링크
    • 1,374
    • +6.26%
    • 질리카
    • 23.5
    • -6%
    • 어거
    • 27,110
    • -4.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