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철도공단, 김상균 이사장 취임 후 조직개편…안전ㆍ품질ㆍ전문성 강화

▲철도공단은 30일자로 조직개편에 나선다. 안전·품질 조직이 안전품질본부로 확대되고 설계실, 자산운영단 신설한다.
▲철도공단은 30일자로 조직개편에 나선다. 안전·품질 조직이 안전품질본부로 확대되고 설계실, 자산운영단 신설한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이하 철도공단)이 김상균 이사장 취임 이후 첫 조직개편에 나선다.

철도공단은 철도건설·시설관리 전문기관으로서 철도안전 및 기술력과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30일자로 조직을 전면 개편한다고 27일 밝혔다.

안전한 철도환경 확보를 위해 안전·품질 조직을 기존 1개 처에서 본부(안전품질본부)로 확대하고 모든 철도현장의 안전관리 컨트롤타워 기능과 예방중심 철도안전체계를 강화한다.

또 철도건설 분야의 기술력 강화를 위해 설계실을 신설하고 설계와 시공기능을 별도로 분리해 전문성을 제고한다. 아울러 재산운영 및 자산개발 분야의 신 성장사업 추진역량을 확대하고 시설관리자로서 역할강화 등 기능별 전문성 강화를 위해 자산운영단을 신설한다.

이번 조직개편은 올해 2월 취임한 김상균 이사장의 경영철학이 반영됐다. 김상균 이사장은 취임 후 고객만족 실천, 안전·품질 강화, 전문성 제고라는 ‘3대 경영방침’을 공표하며 철도안전과 직원의 전문성을 강조했다.

조직 정비와 함께 인력 재배치도 함께 추진된다. 철도공단은 본사 인력의 약 10% 규모를 현장으로 전진 배치해 현장 안전관리와 철도건설 사업관리 능력을 강화하고 본사의 지원업무는 효율화하기로 했다.

김상균 이사장은 “해외사업 진출 및 자산개발 분야 사업 확장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034,000
    • +1.49%
    • 이더리움
    • 319,900
    • +0.91%
    • 리플
    • 517
    • +1.17%
    • 라이트코인
    • 162,900
    • +0.8%
    • 이오스
    • 8,165
    • +0.67%
    • 비트코인 캐시
    • 495,800
    • +0.06%
    • 스텔라루멘
    • 163
    • -0.6%
    • 트론
    • 38.4
    • +0.52%
    • 에이다
    • 125
    • +1.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0,000
    • +0.61%
    • 모네로
    • 118,200
    • +3.32%
    • 대시
    • 197,000
    • +0.05%
    • 이더리움 클래식
    • 10,170
    • +0.69%
    • 155
    • +0%
    • 제트캐시
    • 133,500
    • -0.37%
    • 비체인
    • 9.3
    • -0.32%
    • 웨이브
    • 3,189
    • -1.2%
    • 베이직어텐션토큰
    • 407
    • -2.16%
    • 비트코인 골드
    • 32,100
    • +1.93%
    • 퀀텀
    • 4,236
    • +0.88%
    • 오미세고
    • 2,488
    • +1.26%
    • 체인링크
    • 2,220
    • -1.02%
    • 질리카
    • 28.3
    • +0.35%
    • 어거
    • 28,150
    • +0.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