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KBO] '2018 프로야구 시범경기' 손아섭, 개막 축포 '쾅'…롯데, 올해는 우승 가능할까?

(연합뉴스)
(연합뉴스)

'2018 프로야구 시범경기' 손아섭(롯데 자이언츠)이 개막 축포를 터뜨렸다.

손아섭은 13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8 프로야구 시범경기' LG 트윈스와의 홈 경기에서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첫 타석에서 솔로 홈런을 기록했다.

이날 개막한 '2018 프로야구 시범경기'의 1호 홈런이다.

손아섭은 0-0으로 맞선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서 LG 선발투수 타일러 윌슨의 4구째를 받아쳐 좌중간 펜스를 넘기는 홈런을 쏘아올렸다. 비거리는 115m였다.

앞서 손아섭은 지난 시즌이 끝난 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뒤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행을 노렸으나 롯데와 4년 총액 98억 원에 계약하고 팀에 남기로 했다.

한편, 롯데는 이날 손아섭의 솔로 홈런으로 앞서갔으나 5회 채은성(LG 트윈스)의 투런 홈런과 6회 2점을 더 추가한 LG에 3-4로 역전패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