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내일 날씨] 설 연휴 첫날 포근…오전 미세먼지 기승

설연휴 첫날인 15일 큰 추위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다만 오전까지 전국 모든 지역의 미세먼지가 ‘나쁨’이어서 주의가 필요하다.

14일 기상청에 따르면 15일은 발해만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 당분간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지만 내륙은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클 것으로 보인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3도 △대전 -4도 △대구 -1도 △전주 -2도 △광주 -2도 △부산 6도 △춘천 -7도 △강릉 -2도 △제주 6도 △울릉·독도 2도, 낮 예상 최고 기온은 △서울 3도 △대전 5도 △대구 8도 △전주 5도 △광주 7도 △부산 10도 △춘천 4도 △강릉 4도 △제주 7도 △울릉·독도 3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되지만 오전에는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강풍이 불 전망이니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며 “대기가 매우 건조하니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특히 주의해야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