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530.70
    ▲ 3.03 +0.12%
    코스닥 789.38
    ▲ 4.06 +0.51%

위안부 피해자 이기정 할머니 별세

[이투데이 김희진 기자]

일본군 성노예제(위안부) 피해자인 이기정 할머니가 11일 노환으로 영면했다. 향년 93세.

11일 충남 당진시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이 거주하는 경기도 광주 '나눔의 집' 등에 따르면 당진 탑동에 있는 병원에 입원 중이던 이 할머니는 이날 오전 8시 35분께 노환으로 별세했다.

당진시는 당진장례식장에 빈소를 차리고 유족과 장례 절차 등을 협의할 계획이다.

이 할머니의 별세로 국내외 일본군 성노예제 생존자는 33명으로 줄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