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김기선 "홍종학 보좌진 사퇴, 내부승진 중복?… 여야 모두 납득 못해"

“억대 건물 소유 홍 후보자 딸, 8억6000만원 상당 쪼개기 증여로 건강보험료 안 내 "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가 10일 오전 국회 산업통상자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답변준비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가 10일 오전 국회 산업통상자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답변준비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는 19대 국회의원 시절 보좌진 40명을 교체했다는 야당의 주장에 대해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했다.

홍종학 후보자는 10일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김기선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회의원 4년동안 보좌관을 40명 교체했다”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이와 관련, 홍 후보자가 “내부 승진 사례가 포함된 것”이라며 “이를 고려하면 40명이라는 숫자가 안 나온다”고 해명했다.

이에 추가로 김 의원이 “보좌진 6명, 5급 직원 8명, 인턴직원 등 4년간 40명이 교체됐다”고 주장하자 홍 후보자는 “이 모든 사례를 다 포함해 승진한 사람이 3번, 4번 중복돼 계산됐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홍 부호자의 딸이 억대의 건물을 소유하면서도 건강보험상으로는 홍 후보자의 피부양자 자격을 유지해 보험료를 한 푼 도 내지 않은 문제를 지적했다.

김 의원은 “홍 후보자의 딸이 건강보험료를 내지 않으려고 과세표준기준 금액 9억 원 이상보다 적은 8억6000만 원 상당을 ‘쪼개기 증여’해 받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실제로 후보자의 딸은 건물을 증여받은 이후에도 직장가입자인 홍 후보자가 국회의원직 임기를 마치는 때까지 피부양자 자격을 유지해 건물주라는 신분에도 불구하고 건강보험료를 1원도 납부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미성년자인 자녀에게 이러한 조세회피 기술을 가르치는 도덕성을 가진 사람이 한 부처의 장관이 된다면 해당 부처를 잘못된 방향으로 이끌 것이 분명하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6,609,000
    • +23.02%
    • 이더리움
    • 439,000
    • +19.78%
    • 리플
    • 592
    • +7.83%
    • 라이트코인
    • 164,800
    • +3.71%
    • 이오스
    • 8,945
    • +7.64%
    • 비트코인 캐시
    • 626,000
    • +12.48%
    • 스텔라루멘
    • 173
    • +5.48%
    • 트론
    • 44
    • +2.8%
    • 에이다
    • 166
    • +24.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76,100
    • +3.09%
    • 모네로
    • 131,500
    • +1.78%
    • 대시
    • 228,500
    • +9.64%
    • 이더리움 클래식
    • 11,610
    • +7.4%
    • 168
    • +5%
    • 제트캐시
    • 148,700
    • +13.16%
    • 비체인
    • 10.2
    • -3.77%
    • 웨이브
    • 3,254
    • +0.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85
    • +2.66%
    • 비트코인 골드
    • 37,370
    • +7.38%
    • 퀀텀
    • 6,320
    • +8.03%
    • 오미세고
    • 3,634
    • +27.41%
    • 체인링크
    • 2,657
    • -0.48%
    • 질리카
    • 26.4
    • +0.38%
    • 어거
    • 29,720
    • +2.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