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2분기 어닝 시즌 시작! 과연 지금이 투자 적기일까? - 씽크풀

지난 29일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999억원, 203억원을 순매수하면서 코스피 지수가 2400선을 돌파했다. 증시 전문가들은 올 하반기 역시 장밋빛 전망을 내놓으면서, 내달 7일 삼성전자의 실적 발표를 시작으로 돌입하게 될 2분기 어닝 시즌에 집중하고 있다.

많은 전문가들이 수출 기업의 컨센서스 부합과 사드에 따른 손실 규모를 2분기 실적 발표의 관건으로 꼽고 있으며, 특히 사드로 인한 중국과의 관계 개선을 통한 3분기 턴어라운드 가능성 확인이 중요하다고 했다. 또한, 그 동안 국내 지수가 박스권에 갇혀 있었던 상황을 벗어났지만, 지금 같은 상승추세가 이어질지, 한번은 쉬어갈지 여부를 하나의 숙제로 꼽으면서, 이 같은 상황에서는 반은 주식을 보유하고 반은 현금을 보유해 주가가 떨어지면 싸게 매수할 수 있는 전략을 구사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믿을 수 있는 주식 정보를 제공하는 씽크풀(www.thinkpool.com)에서는 개인 투자자들의 수익 극대화를 돕기 위해, 증권사와 제2금융 여신기관(저축은행, 캐피탈 등)과 연계하여 주식에 투자할 수 있는 자금을 빌려주는 주식매입자금 대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씽크풀 주식매입자금 대출 서비스는, 주식 계좌 평가액의 최대 3배, 한 계좌당 3억원까지 대출을 받아 투자가 가능하며, 담보비율에 따른 현금인출도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많은 투자자들이 이용하고 있는 증권사 신용이나 미수보다 훨씬 저렴한 금리로 이용을 할 수 있으며, 상담을 마치고 10분내로 입금이 되기 때문에 투자자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씽크풀 상담센터 ☎ 1522-3450나 씽크풀 카카오톡 상담센터 (https://open.kakao.com/o/sLXKE2g)로 문의하면 무료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씽크풀 스탁론 ☎ 1522-3450

씽크풀 스탁론 바로가기

씽크풀 스탁론 카카오톡 상담하기

※ 이용 가능 증권사

NH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키움증권, 대신증권, SK증권, 한국투자증권, 현대증권, LIG투자증권, KB투자증권, 유진투자증권, 유안타증권, 이베스트투자증권, 동부증권, KTB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 교보증권, 하이투자증권, 미래에셋대우

※ 7월 1일 씽크풀 스탁론 이슈종목

기아차, 한진칼, 유한양행, 금호산업, 현대미포조선, 강원랜드, 한일사료, 아모레G, 두산중공업, 코오롱인더, 테라세미콘, 테스, SBI액시즈, 에코프로, 이엘케이, 텔콘, 예림당, 에이프로젠제약, DSC인베스트먼트, 컴투스, 뉴트리바이오텍, GS, 효성, 골든브릿지증권, CJ제일제당, 동진쎄미켐, 한화투자증권, 에스에프에이, 신원, 상아프론테크, 코오롱생명과학, 인터플렉스, 한전KPS, BNK금융지주, 풍산, 갑을메탈, 후성, 동방, 현대글로비스, 미투온, 만도, 한화, GS리테일, CJ, 한화테크윈, 한샘, 에임하이, 동부하이텍, LS, 에이치엘비생명과학, 한국금융지주, 코스맥스, 주성엔지니어링, 현대산업, 두산인프라코어, 상보, 아남전자, 인선이엔티, 에이치엘비, 바이로메드, 종근당, 케이피엠테크, 고려산업, 옵트론텍, 원익IPS, 비에이치아이, 한온시스템, 두산, 케이프, 인바디, 농심, 현대일렉트릭, 오스템임플란트, 테고사이언스, 코오롱, 아진산업, 신세계, LG상사, 하림홀딩스, 서플러스글로벌, 케어젠, 현대백화점, IHQ, 현대위아, 오르비텍, 세아베스틸, 아이엠, 대성산업, 피에스케이, 디에스케이, JYP Ent., SK머티리얼즈, 안랩, 하이비젼시스템, 삼부토건, 코스모화학, 한올바이오파마, 대웅, 포스코켐텍, 이오테크닉스, 유니슨, 현대상선, 포스코대우, 심텍, 동성화인텍, 로보스타, 두올, 지엘팜텍, 바이오니아, 현대해상, 키움증권, 큐리언트, 에이텍, 한솔신텍, 테스나

본 기사는 투자 참고용이므로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510,000
    • +0.89%
    • 이더리움
    • 299,000
    • +1.73%
    • 리플
    • 458
    • +1.55%
    • 라이트코인
    • 121,700
    • +12.26%
    • 이오스
    • 7,660
    • +5.58%
    • 비트코인 캐시
    • 487,000
    • +1.2%
    • 스텔라루멘
    • 159
    • -0.62%
    • 트론
    • 31.8
    • +2.25%
    • 에이다
    • 103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600
    • -0.89%
    • 모네로
    • 102,100
    • +1.39%
    • 대시
    • 193,500
    • +1.78%
    • 이더리움 클래식
    • 8,630
    • +2%
    • 101
    • -0.98%
    • 제트캐시
    • 86,700
    • -0.97%
    • 비체인
    • 9.02
    • +1.12%
    • 웨이브
    • 3,380
    • -5%
    • 베이직어텐션토큰
    • 439
    • -0.22%
    • 비트코인 골드
    • 26,660
    • -0.11%
    • 퀀텀
    • 3,534
    • -0.42%
    • 오미세고
    • 2,360
    • +0.68%
    • 체인링크
    • 1,403
    • -5.77%
    • 질리카
    • 24
    • -2.04%
    • 어거
    • 27,840
    • +0.3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