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406.50
    ▼ 5.70 -0.24%
    코스닥 661.11
    ▼ 6.94 -1.05%

삼성전자, 5GAA 이사회 멤버 선임…5G 커넥티드카 상용화 가속

[이투데이 김유진 기자]

이사회 멤버 중 유일한 전장분야 기업

삼성전자가 5G 기반의 커넥티드카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는 동맹인 ‘5G자동차협회(5GAA)’의 신규 이사회 멤버가 됐다고 19일 밝혔다.

5GAA는 5G 기술 기반의 커넥티드카, 자율주행차량 등 미래 자동차를 연구하고 상용화하기 위해 작년 9월 설립된 단체다. BMWㆍ벤츠ㆍ아우디 등 글로벌 중요 완성차 업체와 에릭슨, 노키아, 퀄컴 등 통신사업자·통신장비 제조사 등 총 40개 이상의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5GAA는 최근 세계 최대 통신표준단체인 3GPP에 시장대표 협력 파트너(Market Representation Partner)로 합류하며 통신산업과 자동차산업을 잇는 역할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완성차 업체와 통신업체로 구성된 기존 이사회 멤버와는 달리 유일하게 전장분야(Tier-1) 기업으로 이름을 올렸다.

삼성전자는 이번 이사회 멤버 선임을 계기로 지난 3월 인수를 완료한 하만과의 시너지를 본격적으로 창출할 계획이다. 특히 차세대 커넥티드 카 산업 활성화 방안 모색·신규 기술개발 주도 등 국제 표준을 기반으로 한 상용화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