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온라인 토닥토닥] 이영애, 저소득층 산모 위해 1억5천만원 기부…“진정한 기부천사”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배우 이영애가 저소득층 산모를 위해 1억5000만 원을 기부했다.

18일 서울 제일병원에 따르면 이영애는 지난달 5000만 원을 포함해 지금까지 총 1억5000만 원을 저소득층 산모를 위해 써 달라며 쾌척했다. 이 기부금은 ‘이영애 행복맘 의료비 지원사업’이라는 이름으로 저소득층, 소외계층, 다문화가정의 임신부와 미혼모, 그들의 아기 등에게 지원된다.

이영애는 2011년 2월 제일병원에서 아들, 딸 이란성 쌍둥이를 출산한 후 산모를 돕는 일에 관심을 기울여왔다. 그는 2014년 2월에는 서울에서 사고로 예정일보다 두 달 먼저 태어난 대만 아기를 위해 병원비 1억 원을 지원하기도 했다. 최근에는 강릉아산병원과 강원도 소외계층을 위해 각각 1억 원과 1억5000만 원을 내놨다.

네티즌은 “얼굴도 예쁜데 마음까지 예쁘다”, “진정한 기부천사”, “꾸준한 기부활동을 응원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