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540.51
    ▲ 9.81 +0.39%
    코스닥 780.90
    ▼ 8.48 -1.09%

수도권 제2외곽순환 '인천~김포' 구간 23일 0시 개통

[이투데이 세종=곽도흔 기자]

송도~김포 25분만에 주파…인천항 물류비 절감

인천~김포 고속도로가 23일 0시부터 개통된다. 인천 송도에서 김포 한강신도시까지 25분 만에 주파가 가능해지고 인천항 물류비 절감이 기대된다.

2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수도권 제2외곽순환 고속도로 중 인천 ~ 김포 구간의 공사가 마무리돼 23일 0시에 개통된다.

이 고속도로는 인천 중구에서 경기 김포를 연결하는 28.88㎞, 왕복 4 ∼ 6차선 도로로 1조700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또 고속도로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5개 나들목을 설치했으며 주거 및 자연환경 훼손 최소화를 위해 전체 구간의 55%를 터널, 지하차도 및 교량으로 건설했다.

통행료는 한국도로공사에서 관리하는 재정고속도로 대비 1.1배 수준으로 전 구간(28.88㎞) 주행 시 승용차 기준 2600원이다.

국토부는 인천 ~ 김포 고속도로 개통으로 수도권 서부의 남북 방향 접근성이 향상되고 경인고속도로 등 인근 도로들의 교통 혼잡도 완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인천 송도에서 김포 한강 신도시로 가는 경우 기존보다 거리가 7.6㎞ 짧아지고 시간도 40 ∼ 60분 단축돼 25분이면 도달할 수 있다.

인천항과 배후 물류단지 및 인근 산업단지를 오고 가는 물동량의 효율적인 처리로 연간 2150억 원의 물류비 절감 효과도 기대된다.

아울러 경인고속도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등 동ㆍ서축 간선도로와 연결해 수도권 서부지역과 광역 간 통행은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