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100세시대 보험] 삼성생명‘간편가입 보장보험’나이 많아도 병력 있어도 OK

삼성생명은 나이가 많거나 병력이 있어도 가입할 수 있는 간편가입 보장보험을 선보이고 있다.

삼성생명의 ‘간편가입 보장보험’은 재해로 인한 사망과 다양한 다양한 특약을 통해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의 진단, 주요 질병의 수술 및 입원 등 최대 100세까지 보장하는 상품이다.

여기에 계약전에 고객이 알려야 되는 각종 건강관련 고지 항목을 기존 9개에서 3개로 줄였다. 이 고지 항목에 해당하지 않으면 건강이나 고연령 등으로 인한 추가 진단 없이도 가입이 가능하도록 계약심사 과정을 간소화했다.

건강관련 3개의 고지 항목은 △최근 3개월내 진찰이나 검사를 통한 입원, 수술, 재검사에 대한 필요 소견 △ 2년내 입원, 수술 이력 △5년내 암으로 진단, 입원, 수술 이력 등이다.

보장 내용을 살펴보면(주보험 및 특약 각 1000만 원 가입 기준) 진단 단계에서는 일반 암이나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진단 시 1000만 원, 유방암이나 자궁암은 400만 원, 전립선암은 200만 원을 각각 지급한다.

수술 단계에서는 암으로 인한 관혈수술 시에는 최대 300만 원을 지급하고, 뇌졸중, 심장질환, 간질환, 신부전 등 7대 성인질병(뇌졸중, 심장질환, 특정호흡기질환, 간질환 및 만성췌장질환, 신부전, 특정 담낭, 담도 및 급성췌장염, 위궤양 및 십이지장궤양)으로 인한 수술은 최대 120만 원을 지급한다.

입원 단계에서는 암으로 인한 입원은 3일 초과 1일당 6만 원, 뇌졸중, 위궤양, 신부전 등 7대 성인질병의 입원은 3만 원, 일반 입원에는 각 1만 원을 지급한다. 이밖에 재해 및 각종 질병으로 인한 사망 시에는 1000만 원을 지급한다.

단, 가입 1년 이내에 이뤄지는 진단과 수술, 질병으로 인한 입원과 사망의 경우엔 보장금액의 50%만 지급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