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야놀자, 뮤직페스티벌로 '2030세대 소통' 강화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코리아 2015·레인보우 아일랜드 2015 뮤직&캠핑 공식 후원

(야놀자)

야놀자는 뮤직 페스티벌 참가 등을 통해 20대와의 소통을 강화한다고 4일 밝혔다.

야놀자는 먼저 오는 12~13일 이틀간 잠실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되는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코리아 2015‘에 참가한다. 이어 20~21일 남이섬에서 진행되는 ‘레인보우 아일랜드 2015 뮤직&캠핑’의 공식 후원을 체결했다.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코리아 2015는 국내 최대 규모의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 페스티벌이다. 국내외 100여 팀의 뮤지션들이 참여하는 이번 행사에는 20대~30대 관객 13만 명이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 레인보우 아일랜드 2015 뮤직&캠핑은 남이섬에서 1년에 단 한 번 허용되는 캠핑을 통해 1박 2일 동안 자연을 무대로 진행된다. 빈지노, 정기고, 그레이 & 로꼬 등이 라인업에 올라 화제가 되고 있다. 야놀자는 축제에 참가해 주 사용자인 20대와 직접 만나 브랜드 친밀도 높이기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정새봄 야놀자 마케팅 총괄 이사는 “놀이문화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한 야놀자의 다양한 마케팅 활동 중의 하나로 뮤직 페스티벌 참가를 결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온오프라인 프로모션을 진행하며 20대와 밀착해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많이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