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전북도, 프로야구 10구단 “포기 못해”

KBO가 10구단 창단을 잠정적으로 보류하겠다고 밝혔지만 전라북도는 창단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8일 전라북도는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이사회에서 10구단 창단문제를 매듭짓지 못한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하고 앞으로도 10구단 유치를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도는 10구단이 창단되지 않을 경우 리그가 기형적으로 유지될 수 밖에 없을 것으로 보고 향후 저변 확대를 위한 인프라 확충을 추진할 방침이다.

온라인뉴스팀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