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김명민 영화 '간첩' 단순한 검토 단계일 뿐"

[이투데이 김재범 기자]

▲사진 = 이투데이 DB
배우 김명민의 영화 ‘간첩’ 출연 검토 소식 보도와 관련해 배급을 맡은 롯데엔터테인먼트 관계자가 “정해진 것은 아무것도 없다”는 입장을 전했다.

7일 롯데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투데이와의 통화에서 “김명민 측과 말 그대로 일반적인 검토 단계다. 아직 긍정적이란 단어를 쓸 시기도 아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시점에선 어떤 것도 정해진 것은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간첩’은 남한에 내려온 북한 고정 간첩과 북한에 투입된 남한 공작원들 사이에서 벌어진 일을 다룬 범죄 드라마다. 현재 주요 배역 캐스팅 단계에 있으며 올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영화 '파괴된 사나이'를 연출한 우민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