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기사

짠내나는 면접비 때문에 언짢다고요?

구직자 중 30% 돈 때문에 면접 포기
“소득도 없는 청년들이 면접 본다고 수백만 원을 쓰고 있다. 형편이 어려운 취준생에게는 면접 자체가 큰 부담이다.” 새누리당 조원진 의원의 말입니다. 직장 구하려고 빚까지 지는 취준생(취업준비생)들을 위해 ‘청년고용촉진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하겠다고 하네요. 한번 볼 때마다 수십만 원씩 드는 면접비를 기업이 일부 부담토록 하겠다는 뜻입니다. 법으...

오늘의 증시

KOSPI
2,012.32
1.98
0.10%
KOSDAQ
704.96
2.58
0.36%
선물
250.85
0.10
0.04%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