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전 10시에 제공하는 유료 기사 서비스 머니텐

프리미엄

Money10 서비스를 신청하시면 오전 10시, 가장 먼저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제넥신, 내달 면역항암제 임상과정 언급…“항암효과 기대”

2019-03-15 10:00

제넥신이 내달 미국에서 열리는 AACR 2019(American Association for Cancer Research, 미국종양학회)에서 면역항암제 ‘GX-I7’의 임상 과정을 공개한다.

회사 관계자는 15일 “AACR에서 발표할 내용을 전부 밝힐 순 없지만, 건강한 성인 대상으로 실시한 임상시험 자료를 공개할 계획”이라며 “임상 1상 자료까진 아니지만, 임상 트렌드나 일부 데이터를 언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제넥신은 관계사 네오이뮨텍과 면역항암제 ‘GX-I7’를 공동 개발하고 있다. GX-I7를 기반으로 다양한 고형암 적응증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다.

제넥신은 AACR 학회에서 2개의 발표를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1개의 발표 초록만 공개됐을 뿐, 진행 내용은 밝혀지지 않았다. 이중 내달 3일 열리는 Immunomodulators and Response to Therapy 세션에 발표할 자료 초록에서는 동물실험에서 하이루킨 사용에 따라 CD8+ 세포가 증가해 항암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내용이 언급됐다.

회사 측은 “말기암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일부 임상 자료를 공개할 예정”이라며 “중간결과 발표까지는 아니겠지만, 네오이뮨텍과 함께 연구한 의미있는 수치를 발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당일 현장에서 신약 안전성에 대한 자료 발표가 예정되면서 투자자들의 관심도 높은 상태”라고 덧붙였다.

※ 본 기사는 투자 참고용이므로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이투데이 (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