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국수의 신, 시청률 1위로 ‘유종의 미’…운빨로맨스vs원티드, 팽팽한 접전

[이투데이 박선현 기자]

<한 눈에 이슈가 쏙~ 오늘의 카드뉴스>

오늘날씨, 천둥ㆍ번개 동반 장맛비…주말까지 폭우

박유천, 8시간 조사받고 귀가… 경찰, 성관계 강제성 집중 추궁

‘삼시세끼’ 고창편 오늘 첫 방송… 차승원·유해진·손호준·남주혁을 소개합니다

‘썰전’ 전원책 “전기·가스 민영화? 국가가 관리하는 게 옳다”


[카드뉴스] 국수의 신, 시청률 1위로 ‘유종의 미’…운빨로맨스vs.원티드, 팽팽한 접전

‘국수의 신’이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습니다. 1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어젯밤 방송된 KBS ‘마스터-국수의 신’의 시청률은 8.2%로 집계됐는데요. 전회보다 0.7%포인트 상승한 수치이자, 자체 최고 기록입니다. 이날 방송에선 길도(조재현 분)가 태섭(김병기 분)을 죽인 뒤 무명(천정명 분) 앞에서 자살하는 모습이 그려져 복수극의 마침표를 찍었습니다. 한편 같은 시간 방송된 MBC ‘운빨로맨스’와 SBS ‘원티드’는 각각 7.7%, 7.6%를 기록했습니다.

오늘의 상승 종목